본문영역

컬쳐 | 뉴스

제네바모터쇼서 최초 공개될 쌍용 콘셉트카 ‘XAVL’ 렌더링 이미지는?

2017-02-20

 

쌍용자동차가 3월 제네바모터쇼를 통해 콘셉트카 XAVL을 최초로 공개하고 XAVL의 렌더링 이미지를 20일 공개했다.(사진제공: 쌍용자동차)

쌍용자동차가 3월 제네바모터쇼를 통해 콘셉트카 XAVL을 최초로 공개한다. XAVL의 렌더링 이미지 (사진제공: 쌍용자동차)


 

3월 제네바모터쇼에서 최초로 공개될 쌍용자동차의 콘셉트카 XAVL의 렌더링 이미지가 공개됐다. 

 

쌍용차는 3월 7일(현지시각) 프레스데이를 시작으로 개최되는 2017 제네바모터쇼에서 420㎡ 규모의 전시공간을 마련, 콘셉트카 XAVL과 New Style 코란도 C 신차를 비롯해 총 6대의 차량을 선보인다.

 

세계 최초로 공개하는 SUV 콘셉트카 XAVL(eXciting Authentic Vehicle, Long)은 2015년 서울모터쇼에서 선보인 콘셉트카 XAV를 더욱 발전시킨 차세대 글로벌 전략 모델이다. 클래식 코란도(Korando)에 대한 오마주를 바탕으로 보다 진보된 디자인 경험을 선사한다.

 

쌍용차 디자인 아이덴티티를 더욱 발전시켜 외관에 숄더윙그릴 등을 적용했고 실내공간도 여유롭게 7인 탑승이 가능하도록 했다. 

 

안전기술 또한 뛰어나다. ADAS를 비롯한 첨단 안전기술이 대거 적용됐고 커넥티드카 기술과 디지털 디스플레이를 통해 미래지향적인 유저 인터페이스를 제공한다.

 

오는 1월 국내에 출시된 이후 유럽시장에서 첫 선을 보이는 New Style 코란도 C에서는 신차 수준의 전면 디자인 변화를 볼 수 있다. 또한 운전자 공간을 비롯한 인테리어 업그레이드를 통해 상품성을 향상, 티볼리 브랜드와 함께 시장의 주력 모델로 활약할 것으로 보인다.

 

www.smotor.com 

 

facebook twitter

#브랜드 

최유진 에디터
감성을 어루만지는 따뜻한 디자인 이야기, 우리 마음을 움직이는 포근한 디자인의 모습을 전하겠습니다.

당신을 위한 정글매거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