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전체보기

분야별
유형별
매체별
매체전체
무신사
월간사진
월간 POPSIGN
bob

컬쳐 | 뉴스

특허청, 인공지능 기반 상표·디자인 검색시스템 도입

2021-02-19


상표이미지 검색 (사진출처: 특허청)

 

 

특허청은 최근 AI 기술이 적용된 상표·디자인 이미지 검색시스템을 개발 완료하여 심사·심판과정에 활용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개시한다.

 

검색시스템에 AI기술이 적용되면 상표·디자인 심사관들은 심사 건당 수천 건의 이미지를 육안으로 검색해야 했던 기존 방식에서 나아가, 검색에 소요되는 시간을 대폭 단축시키고 심사의 정확도도 높일 수 있다.

 

AI 기반 이미지 검색시스템 구축을 위해, 특허청이 자체 보유한 약 200만 건 이상의 상표·디자인 이미지를 AI 학습 데이터로 활용하였으며, 2년간의 연구 실증·구현 및 시범 운영을 거쳤다.

 

이미지 검색시스템의 주요 기능은 출원된 이미지와 선행 등록된 이미지들을 비교한 검색 결과를 유사도 순으로 정렬하여 보여준다.

 

디자인 및 상표이미지 검색 (사진출처: 특허청)

 

 

특히, 복수의 형상이 결합된 이미지 속에서 부분 이미지를 인식하여 검색이 가능하다는 점이 특징적이다. 예를 들어, 가방 이미지를 검색했을 때 가방 외형과 가방에 인쇄된 로고·캐릭터에 대한 유사 이미지를 한 번에 검색할 수 있다.

 

또한, 상표·디자인에 대한 분류도 AI가 자동으로 추천하여 분류코드를 지정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특허청 관계자는 “상표·디자인 이미지 검색에 AI 기술을 적용함으로써 보다 신속하고 정확한 심사를 지원할 수 있게 됐다”면서 “앞으로도 AI, 빅데이터 등 지능정보기술을 활용한 지식재산행정 분야의 디지털 전환을 속도감 있게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특허청은 지난해 서면문서 전자화, 해외 특허문헌 번역, 특허도면부호 인식에 AI 기술을 적용 완료하였으며, 올해에는 대민상담 챗봇(chatbot), 지능형 특허 검색 및 자동 분류 등을 연구 개발 중에 있다.

 

특허 행정 전반에 인공지능(AI) 기술을 도입하여 심사·심판 업무의 효율성을 향상시키기 위한 로드맵이 순조롭게 이행되면서 디지털정부로의 전환을 촉진하고 있다.

 

글_ 유채은 취재기자(yce@jungle.co.kr)

facebook twitter

#특허청 #인공지능기반검색시스템 #지식재산행정분야 #디지털전환 #디지털정부 #상표 #디자인 

유채은 취재기자
디자인과 관련된 다양한 이야기를 전합니다.

당신을 위한 정글매거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