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전체보기

분야별
유형별
매체별
매체전체
무신사
월간사진
월간 POPSIGN
bob

그래픽 | 월드리포트

잘 지내고 있나요? 나는 잘 지내고 있어요 

2020-05-29

Stay Sane, Stay Safe 프로젝트

 

“잘 지내고 있나요? 나는 잘 지내고 있어요.”
기억 한편에 남아있는 어느 영화의 대사지만 어느 순간부터 사람들에게 안부를 물을 때 계속 쓰고 있는 말이다. 코로나19가 성행하는 이 시기에, 우리는 집에서 머물러달라는 요청을 받고 있다. 그러나 집에 앉아서 아무것도 하지 않기엔 디자이너들의 열정과 창의성은 너무나도 반짝인다. 오늘도 디자이너들은 말한다. 나는 잘 지내고 있으니, 당신 역시 잘 지내 달라고, 집안에서 건강한 마음으로 이 위기를 함께 이겨내 보자고. 

 

Stay Sane, Stay Safe 홈페이지 (www.stay-sane-stay-safe.com)

 


‘Stay Sane, Stay Safe(맑은 정신으로, 안전하게)’ 프로젝트는 레나트와 드 뷔옌(Studio Lennarts & de Bruijn, www.instagram.com/studio_lennartsendebruijn)과 오버데스리프트(Overdeschreef, overdeschreef.com)라는 네덜란드 디자인 스튜디오들이 시작한 그래픽 아카이브다. 이 프로젝트는 코로나19의 시기에 ‘맑은 정신으로, 안전하게(Stay Sane, Stay Safe) 지내자’라는 메시지를 담은 포스터들을 만들어서 공유하고, 로컬 커뮤니티와 병원에 프린트해서 붙이는 것을 목표로 시작됐다.  

 

현재 총 85개국의 1,880개의 그래픽 작품이 올라가있다. 코로나를 위해 싸우고 있는 의료진과 자원봉사자들(Life savers)을 응원하기 위한 내용이나 집에서 머무는 것을 독려하기 위한 내용의 포스터들을 누구나 템플릿을 다운로드해 디자인하고 마음껏 업로드할 수 있다. 또한 누구나 이 포스터들을 공유하고 프린트해서 격려와 안전한 생활 독려를 위한 목적으로 사용할 것을 적극 권장하고 있다. 

 

전 세계 국가의 특색 있는 디자인들과 많은 디자이너들의 다양한 상상력을 한 가지 주제안에서 만나볼 수 있다. 작품들 중에는 위트 있고 흥미로운 작품들이 많아서 아카이브를 구경하는 것 역시 재미있다. 또한 전 세계적으로 어려운 이 시기에 디자이너들이 할 수 있는 일들에 대해서 생각해 보게 된다. 이 아카이브에서 마음에 드는 작가의 홈페이지나 SNS를 방문할 수 있다는 점에서 온라인을 통한 디자인 커뮤니티의 네트워킹과 확산을 보여준다. 

 

이는 디자인의 작품성과 창의력, 공감과 연대는 물리적인 어려움과 한계를 넘어서서 확장될 수 있음을 상징하며, 이 아카이브 자체가 코로나19 시기의 하나의 새로운 디자인임을 말해준다. 사회적 위기의 상황에서 디자이너들이 다른 사람들과 영감을 주고받으면서 희망을 이야기할 수 있다면, 그것만으로도 우리는 맑은 정신으로 안전하게(Stay Sane, Stay Safe) 이 시기를 보내고 있는 것이다. 오늘, 당신도 이 작품에 참여해보자. 

 

흥미로운 디자인으로 눈길을 끄는 작품들

 

 

프로젝트에 참여하고 있는 한국 작품들 


 

글_ 손민정 이탈리아 통신원(smj9185@naver.com)

facebook twitter

#StaySaneStaySafe #잘지내고있나요 #나는잘지내고있어요 #맑은정신으로안전하게 #스테이세인스테이세이프프로젝트 #월드리포트 #이탈리아 

손민정 통신원 instagram
시각디자인과 밀라노 공대(Politecnico di Milano)에서 제품 서비스 시스템 디자인(Product service system design)을 졸업하고 이탈리아 로마에서 활동하고 있습니다. 세상의 미래 비전을 그리는 것에 관심을 가지고 있고 세상을 바꾸는 힘이 디자인에 있다고 믿습니다. 세상의 디자인과 혁신들을 찾아서 길을 나서고 있습니다.

당신을 위한 정글매거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