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글홈 | 매거진정글 | UCC정글 | PLAY정글 | SITE갤러리 | 디자인북 | 공모전 | 전시행사 캠퍼스정글
정글홈 정글매거진 홈
스페셜 디자인담론 포커스앤리뷰 이슈앤칼럼 피플 DStudio 월드 디자인나우 오픈리포터
프로덕트 그래픽 브랜드 디지털미디어 스페이스 아트앤패션 북리뷰 지금업계는 B캐스트
개인 기업    
   
디자인 이슈
디자이너의 눈
D Column
기업 뉴스 관리
프리미엄 럭셔리 가방 브..

Help
문의함 | FAQ | 서비스안내


페이스북에 퍼가기  트위터에 퍼가기   기사프린트하기  URL복사하기
2016 리우올림픽 공식 포스터 13장이 공개됐다. 하나같이 근사하다. 전부 아트다 아트! (2016-07-28)
올림픽 포스터, 아트다 아트!

 

2016 리우올림픽 공식 포스터 13장이 공개됐다. 하나같이 근사하다. 전부 아트다 아트!

 

브라질 문화의 다양성을 상징, 2016 리우올림픽
2016 리우올림픽은 브라질 문화의 다양성을 보여주기 위해 총 13장의 포스터를 공개했다. 포스터 제작에는 브라질 출신 예술가 12명과 콜롬비아 작가 1명이 참여했다. 물고기, 바다 등 자연을 주제로 한 포스터가 가장 많으며, 오륜 마크와 성화 등 올림픽 이미지를 활용한 것들도 있다. 또한 몇몇 작품은 단순한 선과 다양한 색채를 통해 순수 추상을 보여주기도 했다.

 

<Rosa de Ouro> by 베아트리즈 밀라제스(Beatriz Milhazes)

<Rosa de Ouro> by 베아트리즈 밀라제스(Beatriz Milhazes) ⓒ Rio 2016.


<Acquaplay> by 그링고 카디아(Gringo Cardia) & 젤레이아 다 호싱야(Geleia da Rocinha)

<Acquaplay> by 그링고 카디아(Gringo Cardia) & 젤레이아 다 호싱야(Geleia da Rocinha) ⓒ Rio 2016.

 

<Cores em competicao> by 구토 라카즈(Guto Lacaz)

<Cores em competicao> by 구토 라카즈(Guto Lacaz) ⓒ Rio 2016.


<Composto> by 구스타보 피케이라(Gustavo Piqueira)

<Composto> by 구스타보 피케이라(Gustavo Piqueira) ⓒ Rio 2016.

 

<Umbra A-Rio> by 올가 드 아마랄(Olga de Amaral)

<Umbra A-Rio> by 올가 드 아마랄(Olga de Amaral) ⓒ Rio 2016.


<Pipas e Sonhos> by 코브라(Kobra) ⓒ Rio 2016.

<Pipas e Sonhos> by 코브라(Kobra) ⓒ Rio 2016.


 

<Rings of Colors> by 아나 클라라 쉰들러(Ana Clara Schindler)

<Rings of Colors> by 아나 클라라 쉰들러(Ana Clara Schindler) ⓒ Rio 2016.


<Vibracao olimpica> by 히코 링스(Rico Lins)

<Vibracao olimpica> by 히코 링스(Rico Lins) ⓒ Rio 2016.


<Movimento> by 클라우디오 토지(Claudio Tozzi)

<Movimento> by 클라우디오 토지(Claudio Tozzi) ⓒ Rio 2016.

<Composicao Ordenada # 13.992> by 알렉산드르 만치니(Alexandre Mancini)

<Composicao Ordenada # 13.992> by 알렉산드르 만치니(Alexandre Mancini) ⓒ Rio 2016.

<Olimpiadas Rio 2016> by 후아레즈 마차도(Juarez Machado)

<Olimpiadas Rio 2016> by 후아레즈 마차도(Juarez Machado) ⓒ Rio 2016.


<Olympic Grids> by 그레코 디자인(Greco Design)

<Olympic Grids> by 그레코 디자인(Greco Design) ⓒ Rio 2016.

<TODO LUGAR E MEU PAIS> by 안토니오 디아스(Antonio Dias)

<TODO LUGAR E MEU PAIS> by 안토니오 디아스(Antonio Dias) ⓒ Rio 2016.

 

역대 올림픽 포스터 이모저모

홍보 수단으로서의 포스터

첫 올림픽은 1896년 아테네올림픽으로, 포스터의 개념이 정립되지 않은 시기라 보고서 표지로 포스터를 대신했다. 작가는 알려져 있지 않으며, 아크로폴리스에서 아테네 여신을 상징하는 소녀가 우승자에게 올리브 나무관을 씌워주는 모습을 표현했다. 이후 1912년 스톡홀름올림픽에 와서야 마침내 공식 포스터가 도입됐다. 스웨덴의 대표 아티스트 올리 홀츠버그(Olle Hjortzberg)가 작업한 것으로, 스웨덴 국기를 시작으로 참가국의 깃발을 차례로 나열한 점이 인상적이다. 하지만 포스터의 작품성과는 별개로, 포스터에 등장하는 나체의 인물과 국기 순서 때문에 논란이 일기도 했다. 1924년 파리올림픽은 최초의 올림픽 엠블렘이 사용되었다는 점에서 기억할 만하다. 바다를 항해하는 옛 범선이 등장하는데, 이는 올림픽의 수상 스포츠를 의미한다고 한다. 포스터는 두 가지로 제작됐는데, 장 드루아(Jean Droit)가 공식 포스터를, 오르시(Orsi)가 두 번째 포스터를 디자인했다.

 

예술 작품으로 진화한 포스터

올림픽 포스터가 예술 작품의 성격이 짙어지기 시작한 건 1964년 도쿄올림픽부터다. 일본 그래픽 아트의 거장 유사쿠 가메쿠라(Yusaku Kamekura)가 총 4장의 포스터를 디자인했다. 특히 빨간 태양, 오륜 마크, 도쿄 1964의 세 가지 요소만을 사용한 공식 포스터는 간결하지만 강렬한 디자인으로 다수의 디자인상을 받았다. 한편, 1968년 멕시코올림픽 포스터는 그래픽적 요소가 돋보인다. 페드로 라미레스 바스케스(Pedro Ramirez Vazquez) & 에두아르도 테라사스(Eduardo Terrazas) & 랜스 와이먼(Lance Wyman)의 합작품으로, ‘Mexico 68’이라는 엠블렘을 토대로 세련된 흑백 포스터를 완성했다. 1972년 뮌헨올림픽은 올림픽 포스터 역사상 가장 기념비적이라 할 만하다. 독일의 그래픽디자이너 오틀 아이허(Otl H. Aicher)가 비주얼 디자인팀을 이끌며 올림픽 전반에 걸쳐 일관된 디자인 작업을 수행했다. 심플한 색채로 현대적 건축을 표현한 포스터도 물론 뛰어나지만, 최초의 올림픽 마스코트와 최초의 올림픽 픽토그램을 개발했다는 점에서 주목할 필요가 있다.

 

 

에디터_ 추은희(ehchu@jungle.co.kr)
사진제공_ 2016 리우올림픽 공식 페이스북

 

 


  
<저작권자 ⓒ 디자인정글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개인 블로그 및 홈페이지 등에 게재시, 디자인정글의 승인 후 해당 기사의 링크를 표시해야 합니다.
상업적 용도(법인 및 단체 블로그, SNS 등 포함)는 어떠한 경우에도 전재 및 배포를 금지합니다.

위에 명시된 가이드에 따르지 않을 경우, 이에 따른 불이익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기타 기사 게재에 관하여 정글 관리자에게 문의 주시기 바랍니다.

※ 외부필자에 의해 작성된 기고문의 내용은 본지의 편집 방향과 다를 수도 있습니다.

 
네이버 뉴스 스탠드 구 댓글 확인


서울시 서초구 반포대로 94(남양빌딩 2층) 디자인정글(주) | 대표이사 황문상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제갈대진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아01247 | 등록일자 : 2010.05.28 | 발행인 황문상 | 편집팀장 최유진
사업자등록번호 119-86-15169 |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 2012-서울강남-03289 호 | 부가통신사업 신고번호 20771
직업정보제공사업 신고번호 : J1200320140043 | 02-2143-5800 | 02-585-6001 | 잡정글 02-2143-5858
Copyright© Design Jungle Co.,Ltd. All Rights Reserved.